뻣뻣하게 굳는 허리 강직성 척추염

강직성 척추염

척추에 염증이 생기고 움직임이 둔해지는 병으로 류머티즘 인자가 음성인 ‘혈청 음성 척추관절 병증’이라는 질환군에서 가장 흔한 질환으로 엉덩이의 천장관절과 척추관절을 특징적으로 침범하는 만성 염증성 질환입니다.

원인

원인이 아직 정확하게 밝혀져 있지 않지만, HLA-B27이라는 유전자와 깊은 연관이 있다는 것은 오래전부터 알려져 있습니다. 강직성 척추염 환자들의 90% 이상에서 HLA-B27이 양성으로 나타나며 가족 중 강직성 척추염 환자가 있으면 발병 빈도가 좀 더 높은 편입니다. 하지만 건강한 사람도 세균감염, 외상, 과로 등의 환경적인 요인으로 인해 발병하기도 합니다.

증상

이미지명

강직성 척추염 x-ray

척추염은 엉덩이 천장관절염과 함께 가장 특징적인 것으로 염증성 허리통증이 나타납니다. 아침에는 심해지며 뻣뻣한 강직이 동반되며 운동 후에는 좋아집니다. 좌우 엉덩이에 대칭적인 통증이 나타나며 무릎이나 발목관절에 등에 말초관절 통증이 나타납니다. 인대나 힘줄이 뼈에 붙어 있는 부위에 염증이 생기는 골부착염으로 인해 통증이 나타납니다. 관절 외에도 다른 장기들에 침범하여 병증을 발생시킵니다.

치료

강직성 척추염을 완치하는 치료제는 아직 없으나 항염제 같은 약물치료와 운동치료를 병행하면 정상적인 생활에 큰 문제가 없도록 할 수 있습니다. 수술하는 경우는 드물지만, 척추체가 완전히 굽은 채로 일상생활이 어려운 경우 굽은 척추체를 곧게 펴는 수술을 할 수도 있습니다.